1月

2月

3月

4月

5月

6月

7月

8月

9月

10月

11月

12月

HOME

2003年 6月 韓·日歷史文化探險隊

2003年 6月 8日(일요일) 韓·日歷史文化探險隊

탐험지역(대구) : 경북대학교 의대 본관 / 녹동서원(沙也可) / 미즈사키린따로 (水崎林太郞)

1. 경북대학교 의대 본관 건물 2棟, 사적 지정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중구 소재) 건물 중 2동이 국가지정문화재(사적)로 지정 고시되었다.
1월 28일자 문화재청 고시 2003-3호 (관보 제15310호 게재)로 지정된 건물은 '구 대구의학전문학교 본관' 및 '구 도립대구병원' 등 2동이다.


舊 대구의학전문학교 본관(현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본관)건물은 일제 강점기 때 대구지역 의료인 양성을 위해 지어진 건물로 1933년 공립 대구의학전문학교로 개교되었으며 한국 근대의학의 역사를 잘 보여주는 중요한 건물로서, 전체적으로 보존상태가 매우 양호하다.


또한 전체와 세부구성이 치밀하며 건축사적으로도 매우 수준높은 건물이므로 근대건축으로서의 건축사적으로 가치 뿐만 아니라 교육사적으로도 높은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기 때문이다.
舊 도립대구병원(現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본관)은 1928년 도립 대구 의원으로 건립되었으며 한국 근대병원건축의 특징을 잘 보여주는 건물이다.


우측 익사는 철거되고 정면 좌측에는 증축된 부분이 있으나 전체적으로 원형이 잘 보존되고 있어 역사적, 건축사적으로 높은 가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되었다.

이 건물은 구 도립대구병원(사적 제443호, 현 경북대학교 의과대학병원 본관)건물과 마주보며 배치되어 있다. 남향하여 동서로 길게 배치된 붉은 벽돌 조적조 3층 건물로 정면 중앙부에는 4층으로 된 사각탑(Turret)을 두고 옥상에는 옥탑을 설치하였다. 평면은 ‘산(山)’자 모양으로 중복도(中複道)식이며, 현관 포치(Porch)를 중심으로 좌우대칭형이다.

건물의 외관 구성에 나타난 특징은 정면 중앙부 돌출 유리벽의 곡면처리 및 창 사잇벽과 옥상 파라팻부의 수평돌림띠는 정면성을, 옥상부의 사각탑과 창 사이의 수직벽은 수직성을 잘 나타내고 있다. 전체적으로 안정감과 웅장함을 느끼게 한다.

한국 근대 의학교육의 역사를 잘 보여주는 중요한 건물로, 전체적으로 보존상태가 매우 양호하며, 전체와 세부 구성이 치밀하고, 건축사적으로도 매우 수준 높은 건물로서 근대건축으로서의 건축사적 가치뿐만 아니라 교육사적으로도 높은 가치를 지니고 있는 중요한 유적이다.

2.녹동서원(沙也可 ,김충선장군)

김충선 묘는 일본장수인 우선봉장(右先鋒將) 사야가의 묘이다. 김충선 장군은 어릴 때부터 인륜을 중시해 왔으며, 일본의 조선 침략에 불만을 가지고 있었다.

임진왜란 때 가등청정 휘하의 우선봉장으로조선에 온 그는, 부산에 상륙한 즉시 조선에 귀화했다. 그후, 공은 조선의 자주국방을 위하여 조총을 만들어야 한다고 조정에 건의하는 등 충성을 다하였다.

곧바로 경주, 울산의 전쟁에 참가하여 큰 공을 세웠으며, 그후로도 이 괄(李适)의 난과 병자호란 등 나라에 큰 난이 일어날 때마다 스스로 전장으로 나아가 적을 무찔렀다.

1571년 태어나 1643년 별세 후 병조판서로 추증받았으며 현종10년(1669) 묘비를 건립하여 제사를 지내고 있다.

현재 녹동서원과 더불어 일본관광객 유치에 한 몫을 담당하고 있으며 한일친선도모에 기여할 것이라 기대된다.

주소 : 대구광역시 달성군 가창면 우록리 592 연락처 : 053)767-5790

3.미즈사키린따로(水崎林太郞)

명치(明治) 중기 애지현(愛知懸) 기부정장(岐阜町長)을 역임한 미즈사키린따로(水崎林太郞)의 묘.

미즈사키린따로는 일제시대 대구지역 관개용수 확보를 위한 저수지를 조성하는 등 지역의 농업 발전을 위해 크게 공헌한 인물로 묘소는 고인의 뜻에 따라 저수지 옆에 만들어졌다.

1914년 가족과 함께 대구에 정착한 그는 농업에 종사하며 현지 농민이 가뭄과 홍수에 시달리는 것을 보고 저수지의 설계, 측량을 끝낸 후 경북도의 일본인 지사에게 직언을 했다. 그러나 “은혜를 받은 사람들은 한국인이 아니라 일본인”이라는 이유로 거절당하자 “한국인을 배려하지 않은 것은 일본인의 잘못”이라고 격노하여 조선 총독과 직접 면담하고 공비 1만 2천엔(현재 10억엔 정도)을 받아 못을 조성. 관리했다.

당시의 수성평야는 현재 주택과 음식점(들안길 등) 등이 들어서고 수성못은 유원지로 조성되어 시민의 휴양지로 변모하였다.

주소 : 대구광역시 수성구 두산동 산 21-8 연락처 : 053)784-6667

 



(사)부산국제친선협회 / (社)釜山国際親善協会
TEL 051-853-3551 FAX 051-853-3552 E-mail : bifs@bifs.or.kr